히가시야마・기온

교토의 여름을 물들이는 환상적인 보랏빛, 도라지꽃과 이끼 정원 「로잔지」

교토의 여름을 물들이는 환상적인 보랏빛, 도라지꽃과 이끼 정원 「로잔지」

역사의 기억을 전달하는 로잔지(廬山寺)

교토 고쇼에서 가까운 편이며, 데라마치도리(寺町通り) 도로변에 조용히 자리한 로잔지(廬山寺).
백사와 촉촉한 이끼정원에서 정취와 향이 피어오르는 정원은 볼 가치가 있습니다.
또, 오니오도리(鬼おどり)라고 불리는 교토를 대표하는 세쓰분 (節分: 입춘 전날을 기리는 일본 명절) 행사가 있을 때는 많은 사람들로 활기에 넘친답니다.

백사와 어우러지는 도라지꽃 그득한 정원

바닥에 깔린 고급 시라카와 모래에 점점이 박힌 윤기나는 이끼 점들이 이루는 대조가 아름다운 본당 앞 정원.
여름에는 도라지 약 1,000그루가 별 모양의 청초한 꽃을 피워 정원의 모습을 기품 있게 변화시킵니다.
겐지 모노가타리(源氏物語)에 나오는 「아침 얼굴의 꽃(朝顔の花)」은 도라지꽃을 가리킨다고 하죠. 이 정원을 보면, 옛 이야기가 생각납니다.

모양도 예쁘게 아름답게 피어나는 도라지꽃

도라지꽃은 꽃이 피는 시기가 길어, 예년 6월부터 9월 초순정도까지 계속해서 피어나는 여름 꽃입니다.
화려함 속에서 은은함과 단아함을 느낍니다.
품격 있는 청자색의 야무진 모습을 바라보고 있으면, 더위를 피할 수 있는 한때가 되지 않을까 싶네요.

무라사키 시키부와의 관계

일본에서 가장 오래된 문호로서 유네스코에도 등재된 무라사키 시키부(紫式部).
로잔지는 헤이안 시대에 무라사키 시키부의 저택이 있다고 알려진 곳으로, 이곳에서 겐지 모노가타리를 집필했다고도 알려져 있어요.
먼 엣날로 잠시 기억을 달리고 싶어지는, 부드러운 시간이 흘러갑니다.

종루 앞의 아름다운 단풍

도라지의 명소로 이름 높은 로잔지. 가을에는 아름다운 단풍도 볼 수 있습니다.
시선을 유도하는 듯이 경내를 한 바퀴 붉게 물들입니다.
이끼 위에 떨어진 붉은 잎이 이루는 풍경은 지고 난 뒤에도 아름다운, 숨은 단풍의 명소임을 말해줍니다.

사다로잔지(廬山寺)
주소〒602-0852 교토 시 가미교 구 기타노베초397
전화 번호075-231-0355
URLhttp://www7a.biglobe.ne.jp/~rozanji/
소요게이한 「데마치야나기 역(出町柳駅)」 도보 약 15분
가장 가까운 버스 정류장시 버스 「후리쓰 이다이뵤인마에(府立医大病院前)」도보 약 5분
영업 시간배관시간 9:00~16:00
휴무일※문의 요망
입장료일반 500엔 ・ 중학생 400엔 ・초등생 이하 무료


KYOTO MASTERS - 京都マスターズ

関連記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