히가시야마・기온

생명력 넘치는, 싱그럽고 투명한 초록과 물의 정원을 즐기다 「덴슈안(天授庵)」

생명력 넘치는, 싱그럽고 투명한 초록과 물의 정원을 즐기다 「덴슈안(天授庵)」

일본의 아름다움이 응축된 정원

단풍의 명소에서 푸른 단풍도 아름다우리라는 건 굳이 말할 필요도 없을 것입니다.
가을 단풍으로 유명한 덴슈안(天授庵), 여름 정원 역시 눈부신 초록이 아름답다고 하는데요.
햇살이 푸른 단풍과 나무들로 반사되어, 정원을 부드러운 녹색으로 감싸는, 기분 좋은 시간이 흐릅니다.

가레산스이 정원의 강렬한 대비

본당 앞에 있는 정원에는 모던한 인상의 기하학 모양 돌층계가 있는데요, 그 끝에 가레산스이 식 동쪽 정원이 펼쳐져 있습니다.
푸른 단풍과 이끼의 녹색, 흰 모래와 돌계단의 흰색이 이루는 강렬한 대비가 인상적이에요.
단풍 시즌에는 많은 사람들로 붐비며, 야간 배관・라이트업을 통해 밤과 낮 각각의 아름다움을 즐기실 수 있습니다.

공기조차 상쾌하게 물들이는 푸르른 나무들

「물이 없는 정원」을 뜻하는 가레산스이 정원은, 모래와 돌로 물의 흐름을 표현하며 만들어집니다. 또 하나는 지천회유식(池泉回遊式) 정원으로, 연못과 그 주위를 돌게 되는 정원을 중심으로 만들어진 것입니다.
이끼가 낀 지붕 입구를 빠져나가, 녹색으로 물든 눈앞에, 이제부터 펼쳐질 지천회유식 정원에 대한 기대로 마음이 부풉니다.

수면에 비치는 풍경도 아름다운 물그림자

보고 있노라면 그 고요한 아름다움에 빠져, 수면에 비친 물그림자의 세계로 빨려들어갈 것만 같은데요,
때때로 반짝반짝 반짝이는 수면에 반사된, 녹색 경치를 바라보며 산책을 즐겨 봐요.
나무들과 하늘 색이 반사된 연못 그림자가 자연광이 쏟아지는 눈 앞 풍경 속으로 들어와 더욱 매력적으로 느껴집니다.

시원한 대나무숲이 있는 풍경

안쪽에는 약간 언덕으로 되어 있는 대나무숲도 있어, 그곳을 지나는 청풍이 나뭇잎을 흔드는 청량한 풍경을 즐기실 수 있습니다.
대나무잎을 스치는 소리를 듣고 있는 사이에, 여름의 더위도 어딘가로 가버린 듯.
시원하게 보낼 수 있는 여름 정원을 찾아낸 기쁨에, 저도 모르게 미소가 떠오릅니다.

사다서룡산하 덴슈안
주소〒606-8435 교토 시 사쿄 구 난젠지 후쿠치초86-8
전화 번호075-771-0744
영업 시간배관시간 9:00〜17:00※겨울철에는 16:30까지
입장료배관료 일반 500엔 고교생 400엔 초중학생 300엔


KYOTO MASTERS - 京都マスターズ

関連記事